[보도자료]월곡재단, 인재육성지원기금 1억 6천만원 기탁 (주얼리신문_2015.06.16)

2020-02-13


월곡재단, 인재육성지원기금 1억 6천만원 기탁
1인 최대 400만원 장학금 지원
-
주얼리신문, 20150616


                  


월곡주얼리산업진흥재단(이사장 이재호, 이하 월곡재단)이 지난 6월 5일 귀금속ㆍ주얼리 관련 전공 대학생을 지원하기 위한 기부금 1억 6천만원을 한국장학재단(이사장 곽병선) ‘푸른등대’에 기탁하고 같은 날 한국장학재단과 인재육성지원기금기탁에 관한 협약’을 실시하고 감사패를 받았다.
 
이번 장학금은 국내 주얼리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다양한 공익사업을 실천하고 있는 월곡주얼리산업진흥재단이 미래 주얼리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우수한 국내 주얼리 관련 전공자를 지원하기 위해 기탁한 것으로 선발된 장학생은 1인당 400만원(학기당 200만원, 2개 학기)의 장학금을 지원받게 된다.
 
곽병선 한국장학재단 이사장은 “이번 지원은 국내 주얼리 산업의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월곡주얼리산업진흥재단이 자발적으로 조성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우수 인재 육성을 위한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이 더욱 활발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재호 월곡재단 이사장은 “우수한 인재를 육성하는 것이야말로 사회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가장 값진 투자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내 주얼리 산업의 발전과 역량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인재양성에 노력할 것이다”고 전했다.
 
장학생 선발 공고는 2015년 7월 중 한국장학재단 누리집(www.kosaf.go.kr)을 통해 공고될 예정이며 지원대상은 국내 주얼리(귀금속)관련 전공에 재학 중인 대학생으로 기계소득수준(50)과 성적(50)을 선발기준으로 두고 있다.
 
김영섭 월곡재단 사무국장은 “그 동안 자체적으로 장학생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하던 방식을 변경, 한국장학재단에 기탁하기로 했다”면서 ”재단에서는 객관적인 소득현황 파악이 어려우나 한국장학재단은 가능하기 때문에 꼭 필요한 학생에게 혜택이 돌아가는 효과 장학생 모집에 따른 홍보비와 제반 경비를 줄이는 효과까지 있어 변경하게 됐다”고 설명했다.